구구단 미나가 스타&스타일 매거진 앳스타일(@star1)과 4월 호 화보 및 인터뷰를 진행했다.

'핑크빛, 미나'라는 콘셉트로 진행된 이번 화보에서 미나는 로맨틱한 무드가 듬뿍 담긴 폴스부띠끄의 핸드백을 매치해 화이트데이의 러블리한 데이트가 절로 떠오르게 하는 여자친구룩을 선보였다.

미나는 화보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도 진솔한 매력을 드러냈다.

지난해 MBC '20세기 소년소녀' 톱스타 한예슬의 아역으로 연기 데뷔해 tvN '드라마 스테이지 직립 보행의 역사' 여주인공으로 인상적인 행보를 이어간 것에 대해 "처음에는 긴장을 많이 해 표정에서부터 굳은 것이 보였다. 함께했던 감독님과 선배님들이 많은 조언을 해주셨다"고 털어놨다.
걸그룹 구구단 멤버로도 활동 중인 미나는 이번에 출시된 두 번째 싱글 앨범 'Act.4 Cait Sith'에 대해서 "구구단이 보여준 건강한 이미지에 멋지면서도 예쁜 걸크러시한 면모를 더해 색다른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다이어트로 미모 포텐이 터졌다는 평가를 듣는 것에 대해서는 "체중 감량에 대해 아쉬워하는 일부 팬들도 있지만 지금의 제 모습에 만족하고 있다"고 답했다.

최근에는 MBC '쇼! 음악중심' 홍일점 MC로 발탁돼 성공적인 MC 데뷔를 치렀다. 그는 "멘트를 할 때 긴장을 많이 해 직접 무대에 설 때보다 땀을 더 많이 흘렸다"며 첫 진행 소감을 밝혔다.

한편, 앳스타일 4월 호에서는 구구단 미나의 사랑스러운 화보와 더불어 유쾌한 이야기를 만나볼 수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