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의중앙선 오빈역 사고 발생

경의중앙선 오빈역 사상사고 발생 / 사진=연합뉴스

경의중앙선 오빈역 인근에서 사상사고가 발생해 열차가 지연되는 사태가 벌어졌다.

5일 새벽 5시 반쯤 경기도 양평군 경의중앙선 오빈역 인근 선로에서 20대 남성이 열차에 치여 숨졌다.

이 사고로 경의중앙선 상행선 7개 열차의 운행이 40여 분간 중단됐다. 사고 조치는 완료된 상태다.

경찰은 사고 당시 숨진 남성이 선로 위에 서 있었다는 기관사 진술로 미뤄, 스스로 목숨을 끊었을 가능성이 크다고 보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