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AOA 혜정이 2일 오후 서울 목동 SBS사옥에서 열린 새 주말드라마 '착한마녀전'(극본 윤영미, 연출 오세강)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이다해, 류수영, 안우연, 신혜정, 배수빈, 윤세아, 심형탁, 솔빈 등이 출연하는 '착한마녀전'은 너무 착해 탈이었던 주부가 '단칼 마녀'라는 별명의 못된 쌍둥이 동생 삶까지 이중생활을 하면서 겪게 되는 착한 주부의 위험천만 이중 생활극으로 오는 3일 첫 방송 예정이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안녕하세요 한경닷컴 최혁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