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현우 허영지 허정민 /사진=하현우 소속사 홈페이지, 한경DB

국가스텐 보컬 하현우(38)와 카라 출신 허영지(25)가 13살 나이차를 극복하고 열애 중이다.

지난 1일 하현우와 허영지는 지난해 tvN '수상한 가수'를 통해 처음 만나 연인으로 발전한지 한 달 께가 된 것으로 알려졌다.

소속사 관계자 또한 "열애 중인 것이 맞다"라며 "예쁜 사랑을 이어갈 수 있도록 따뜻한 시선으로 지켜봐 주시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두 사람의 연애 소식이 전해지자 진심어린 축하를 보낸 이도 있다. 허영지와 과거 '또 오해영'에서 연인 역으로 출연했던 배우 허정민이다.

그는 이날 자신의 SNS에 혼술 사진과 함께 해시태그로 #내가 못 한 게 많아 #허영지 연애 경축 #난 드디어 자유로워짐"이이라고 말했다.

이어 "행복해라. 우리 영지 많이 예뻐해주삼"이라고 하현우에게 간접적으로 전하며 "나보다 한살 많더라 좋니 그 사람"이라고 재치있게 메시지를 전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