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태훈 /사진=액터컴퍼니

제자 성폭행 의혹을 받고 있는 '세종대 K교수'로 배우 김태훈이 지목됐다.

27일 성폭력반대연극인행동 페이스북에 한 제보자는 세종대학교 영화예술학과에 재직 중인 K교수의 성폭행에 대해 폭로했다.

이 제보자는 "K교수로 부터 한차례 성폭행을 당한 뒤, 이후 지속적인 관계 요구를 받았다"면서 "교수의 권력이 무서워 이를 거절하지 못했고 K교수는 이를 이용해 나를 노예처럼 부려먹었다"는 글을 남겼다.

이어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K교수가 김태훈이라는 폭로가 이어졌다.

이와 관련해 김태훈 소속사 액터컴퍼니 측은 "현재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미투운동 글에 대해 사실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

한편, 2002년부터 세종대학교 영화예술학과 교수로 재직 중인 김태훈은 연극무대에서 주로 활동한 배우로 영화 '임금님의 사건수첩', '꾼' 등에 출연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