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추문 조민기 "모든게 제 불찰…남은 일생동안 반성하며 살것"

조민기 성추행 혐의로 입건

성추행 의혹으로 경찰조사를 받고 있는 배우 겸 대학교수 조민기가 27일 "피해자들께 죄송하다"고 사과문을 공개했다.

조민기는 다수의 제자들을 성추행 한 혐의로 현재 충북지방경찰청의 조사를 받고 있다.

소속사 윌엔터테인먼트 측은 전일 조민기의 퇴출을 결정했지만 그의 부탁으로 사과문을 대신 발송했다.

조민기는 사과문에서 "법적, 사회적 모든 책임을 회피하지 않겠다"면서 "감당하기에는 버거운 시간들이 너무나 갑작스럽게 닥치다보니 잠시 부끄러운 모습을 보인 점에 대해서도 다시 한번 사죄드린다"고 말했다

소속사 측은 조민기 성추행 논란이 일자 "성추행 의혹은 사실무근이다. 강경대응하겠다"고 입장을 표명한 바 있다.

이같은 초반 강경대응을 펴다 구체적인 성추행 고발자들이 속속 드러나자 소속사 측은 뒤늦게 "확실하고 면밀한 확인을 거치지 못한 첫 입장 표명으로 인해 많은 분들께 혼란과 불편함을 드려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조민기의 성추행 의혹을 내사하는 충북지방경찰청은 이날 사건을 내사 단계에서 정식 수사로 전환한다고 밝혔다.
경찰은 앞서 다수의 피해자들을 불러 조민기의 성추행 의혹에 대한 구체적인 진술들을 확보했다.

또 다수의 피해자들이 있는 것으로 추정되는 만큼 추가로 이들을 불러 조사할 예정이다.

피해자 조사가 마무리되면 조민기에 대한 소환 조사도 진행된다.

다음은 조민기 사과문 전문.

모든 것이 제 불찰이고 제 잘못입니다.
저로 인해 상처를 입은 모든 피해자분들께 진심으로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리며
앞으로 제 잘못에 대하여 법적, 사회적 모든 책임을 회피하지 않겠습니다.

제가 감당하기에는 버거운 시간들이 너무나 갑작스럽게 닥치다보니
잠시 부끄러운 모습을 보인 점에 대해서도 다시한번 사죄드립니다.

늦었지만 모든 것을 내려놓겠습니다.
남은 일생동안 제 잘못을 반성하고, 자숙하며 살겠습니다.

앞으로 헌신과 봉사로써 마음의 빚을 갚아나가겠습니다.
거듭 고개숙여 사과드립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