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엘, 평창올림픽 폐막식서 '나쁜 기집애' '내가 제일 잘 나가' 열창

씨엘, 평창올림픽 폐막식서 '나쁜 기집애' '내가 제일 잘 나가' 열창 / 사진=연합뉴스

가수 씨엘이 2018 평창 동계올림픽 폐막식 무대를 화려하게 장식했다.

씨엘은 25일 오후 8시 강원도 평창 올림픽 메인스타디움에서 열린 평창동계올림픽 폐회식 무대를 꾸몄다.

이날 씨엘은 블랙톤의 파격적인 의상을 입고 등장해 강렬한 무대를 선사했다. 전세계인이 주목하고 있는 가운데 페막식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씨엘은 자신의 히트곡인 '나쁜 기집애'에 이어 투애니원의 '내가 제일 잘 나가'를 열창했다. 특히 노래를 잘 아는 한국 관중들은 떼창으로 화답했다.

한편 2018 평창동계올림픽은 이날 폐회식을 끝으로 17일간의 여정을 마무리하고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씨엘, 평창올림픽 폐막식서 '나쁜 기집애' '내가 제일 잘 나가' 열창 / 사진=연합뉴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