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율, 미투운동 동참…조재현 폭로

최윤 조재현 폭로글

배우 최율이 조재현을 비판하며 미투 운동에 동참했다.

최율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가 너 언제 터지나 기다렸지. 생각보다 빨리 올 게 왔군. 이제 겨우 시작. 더 많은 쓰레기들이 남았다. 내가 잃을 게 많아서 많은 말은 못 하지만, 변태XX들 다 없어지는 그날까지 #metoo #withyou"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최율이 게재한 사진은 포털사이트의 조재현 프로필 캡처본이다.

조재현 측은 이에 대해 "모르고 있었다. 확인해 보겠다"는 입장이다.

한편 최율은 2002년 드라마 ‘매직키드 마수리’로 데뷔했으며, ‘해를 품은 달’ ‘불굴의 며느리’ 등에 출연했다.

조재현은 1989년 KBS 13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 현재 tvN 월화드라마 '크로스'에 출연 중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