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등래퍼2' 민티, 로리타 논란

'고등래퍼2' 민티, 로리타 논란

'고등래퍼2' 출연자 민티가 신곡 ‘유두(YOU DO)’로 로리타 논란에 휩싸였다.

오는 23일 첫 방송을 앞둔 ‘고등래퍼2’ 출연자 민티는 방송 하루 전 ‘유두’(YOU DO)를 발매했다.

이날 공개된 뮤직비디오에서 민티가 입은 ‘Eat me’라고 적힌 의상과 민티가 취한 자세가 로리타에 해당한다며 논란에 휩싸였다.

또 ‘유두’에는 “나랑 비밀친구 하자는 소리지”, “배고프니까 입속에 쑤셔 넣어줘, 날 연주해줘, 더 흥미로운 거 해줘” 등의 가사가 담겨 불쾌감을 자아낸다는 비판이 일었다.
앞서 구하라와 설리 또한 로리타 논란을 겪은 바 있다. 설리와 구하라가 공개한 사진에서는 '존슨즈 베이비 오일'이라는 문구가 적힌 티셔츠와 함께 하의 실종 패션을 선보였다.

논란이 일자 구하라는 “그냥 예쁜 사진을 남기고 싶어서”라는 해명을 했다. 설리는 해당 사진을 삭제하며 “오해 그만하고 잘자”라고 적었다.

이 사진을 촬영한 사진가 로타는 “설리와 구하라가 워낙 친했고 우정 사진을 남기고 싶어 했다”며 “연락이 와서 작업했을 뿐”이라고 해명을 더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