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병오 패션그룹형지 회장(사진)이 23일 부산대에서 명예 경영학박사 학위를 받는다. 부산대는 최 회장이 35년 이상 패션업계에 몸담으면서 국민 의생활 향상에 기여하고 대리점 위주의 패션 생태계를 조성한 점, 실천적 기업가정신 등을 높이 평가해 학위를 수여키로 했다고 밝혔다.

최 회장은 서울 동대문에서 시작해 연매출 1조원대 기업을 일군 대표적인 패션 기업인이다. 크로커다일레이디, 까스텔바작 등 23개 브랜드 2300여 개 매장을 운영 중이다. 최 회장은 “고향인 부산의 국립대에서 명예박사 학위를 받아 큰 영광”이라며 “앞으로 건실한 기업 성장과 함께 사회에 기여하는 데 더 매진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민지혜 기자 spop@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