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포츠뉴스 평창, 김한준 기자] 20일 오후 강원도 평창 메달플라자에서 진행된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500m 빅토리 세리머니(메달 수여식)에 참석한 한국 차민규가 관중들을 향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kowel@xportsnews.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