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포츠뉴스 강릉, 김한준 기자] '2018 평창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북 합동 훈련이 14일 오후 강원도 강릉 아이스 아레나에서 열렸다.

북한 정광범과 윤철 감독이 대화를 나누고 있다.

kowel@xportsnews.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