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스퍼, 강다니엘·육지담 관계 밝혀

캐스퍼, 강다니엘·육지담 관계 밝혀

래퍼 육지담과 워너원 강다니엘의 관계가 화제인 가운데, 캐스퍼가 진화에 나섰다.

14일 온라인 상에는 육지담과 강다니엘을 둘러싸고 이들 관계에 대한 관심이 모아졌다. 육지담이 한 블로거가 작성한 '강다니엘 빙의글'을 보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 얘기라서 본다"며 "스토킹은 불법"이라는 말로 지적했기 때문.

이에 캐스퍼는 자신의 SNS를 통해 두 사람이 과거 호감을 갖고 만나던 사이였으나, 현재는 아무런 관계가 아니라고 밝혔다.

캐스퍼는 글을 통해 연습생일 당시 두 사람이 자신을 통해 자연스럽게 만났지만 데뷔를 준비하며 서로 바빠져 멀어지게 됐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캐스퍼는 "육지담의 행동을 이해할 수 없다. 확실한 것은 블로그 글이 두 사람의 관계를 반영한 느낌은 받지 못했다”며 "두 사람을 알게 한 입장에서 더 이상의 추측들로 생기는 피해가 덜했으면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