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허성태 / 사진제공=한아름컴퍼니

배우 허성태 / 사진제공=한아름컴퍼니

tvN 월화드라마 ‘크로스'(극본 최민석, 연출 신용휘)의 허성태가 촬영장 사진을 14일 공개했다. 장난기 가득한 표정으로 분위기를 띄우고 있어 이목을 끈다.

허성태는 사진에서 시시각각 변하는 표정과 행동을 보여준다. 새침한 표정을 지으며 제작진의 웃음을 유발하고, 춤을 추다가도 언제 그랬냐는 듯 시치미를 떼는 식이다.

‘크로스’에서 맡은 장기밀매 브로커 김형범과는 180도 다른 모습이다. 극에서는 강인규(고경표)의 복수 대상이자, 끊임없이 악행을 저지르는 무기수의 역할이지만 카메라의 불이 꺼지면 순박한 장난꾸러기로 바뀐다고 한다. 소속사 한아름컴퍼니 관계자는 “허성태는 촬영장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고 귀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