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기자]

홍진영 ‘잘가라’ 콘셉트 이미지 / 사진제공=뮤직K엔터테인먼트

홍진영 ‘잘가라’ 콘셉트 이미지 / 사진제공=뮤직K엔터테인먼트

복고와 트렌드가 만났다. 가수 홍진영이 신곡 ‘잘가라’로 새로운 스타일을 내세웠다.

홍진영은 최근 신곡 ‘잘가라’를 내놓고 활발히 활동 중이다.

‘잘가라’는 ‘가요계의 히트메이커’ 조영수 작곡가, 김이나 작사가가 작업했다. 중독성 강한 레트로 트로트로, 공개되자마자 트로트 차트를 올킬했다. ‘사랑의 배터리’를 잇는 홍진영의 새로운 대표곡으로 각광받고 있다. 홍

무엇보다 복고풍의 멜로디와 트렌디한 스타일링이 만나 조화를 이뤘다는 평이다.

‘잘가라’는 회상과 추억을 테마로 해 흥이 넘치는 멜로디를 자랑한다. 반면 무대와 의상은 올해의 대표 컬러로 선정된 ‘울트라 바이올렛’으로 꾸며져 보는 재미를 더했다는 평이다.

홍진영은 오늘(13일) KBS ‘아침마당’에서 컴백 무대를 성공적으로 꾸민 데 이어 18일 SBS ‘인기가요’에도 출연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