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2일(현지시간) 핵무기 개발국을 향해 "그들이 (핵 개발을) 중단하면 우리도 2분 안에 중단할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주지사 및 시장들과 만난 자리에서 "우리는 사실상 모든 무기를 증강하고 있다"며 "우리는 새로운 핵전력을 현대화하고, 생산하고 있다.
그리고 솔직히, 다른 나라들이 그것을 하기 때문에 우리는 해야 한다"고 밝혔다.

정치전문매체 폴리티코는 "트럼프 대통령은 핵 개발국을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지만, 그는 과거 탄도미사일 실험을 놓고 북한과 옥신각신했다"고 지적했다.

이어 트럼프 대통령은 의회에 제출한 예산안을 설명하면서 "미국은 과거 어느 때보다 훨씬 강력한 군대를 가질 것"이라며 "우리는 확실히 현대화되고 새로워질 핵전력을 보유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는 "많은 무기를 제거하고 싶다"며 "우리가 절대 그것을 사용하지 않기를 바란다.

향후 몇 년간 그것들을 감축할 수 있기를 바란다.

그것은 정말 다른 나라들이 어떻게 하느냐에 달렸다"고 강조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