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SBS ‘불타는 청춘’ 방송 화면 캡처

SBS ‘불타는 청춘’ 방송 화면 캡처

김국진이 SBS ‘불타는 청춘’에서 자꾸만 언급되는 결혼 이야기에 쑥스러운 모습을 보였다.

김국진은 13일 방송된 ‘불타는 청춘’에서 강수지와의 결혼 소식에 대해 기자회견을 방불케하는 질문을 받았다. 이어 노래 경연 대회 응원을 위해 방문한 지인들로부터도 “결혼한다면서요”라며 직접적인 질문을 들었다.

김국진은 “다들 만나면 결혼 이야기를 하는데, 하지 말아야 겠다”라고 쑥쓰러운 속내를 장난삼아 표현했다. 하지만 경연대회 MC를 위해 드레스 복장으로 나타난 강수지의 아름다운 모습에 흐뭇한 미소를 감추지 못했다.

김광규는 “마치 결혼식의 신부 화장실에 온 것 같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