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 선샤인'에 김사랑이 건강상의 이유로 하차하고 김민정이 출연 제안을 받았다.

배우 김사랑이 tvN '미스터 선샤인'에서 하차한다.

12일 tvN은 "김사랑이 건강상 이유로 '미스터 선샤인'에서 하차한다"라고 밝혔다.

김사랑의 촬영 분량은 거의 없었던 탓에 이번 하차 결정은 아무 문제가 없다는 것이 방송사 측의 설명이다.

이에 따라 '미스터 선샤인'에는 김사랑 대신해 김민정이 출연을 검토 중이다.

'미스터 선샤인'은 신미양요(1871년)때 군함에 승선해 미국에 떨어진 한 소년이 미국 군인 신분으로 자신을 버린 조국 조선에 돌아와 주둔하며 벌어지는 일을 그린 드라마다.

이 드라마는 '도깨비' 신드롬의 주역 이응복 PD와 김은숙 작가가 손을 잡고 연출과 집필을 맡고 이병헌, 김태리, 유연석, 조우진 등이 출연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연예이슈팀 김예랑 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