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픽게임즈의 배틀로얄 게임 '포트나이트 배틀로얄'이 무서운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9일 에픽게임즈 코리아는 '포트나이트 배틀로얄' 동시접속자가 340만 명을 돌파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에픽게임즈에 따르면, 지난 2월 4일 출시된 지 132일만에 글로벌 동시접속자 기록을 크게 경신하며 340만 명을 넘겼다. '포트나이트 배틀로얄'은 지금까지 출시 2주 만에 1000만 사용자를 기록한데 이어 72일 만에 2000만 사용자, 100일 만에 4000만 사용자와 동접 200만 명을 기록한 바 있다.

'포트나이트 배틀로얄'은 지난해 하반기인 9월 22일에 출시됐음에도 트위치가 발표한 2017년 트위치 글로벌 총결산 Global TOP 10 NEW GAMES에서 2위를 기록했다. 현재 '리그오브레전드' '오버워치' '배틀그라운드' 등과 함께 트위치에서 가장 많은 시청자를 몰고다니는 게임 중 하나다.

한편, '포트나이트 배틀로얄'은 국내 게이머의 피드백을 반영한 최적화를 거쳐 오는 4월 PC방 정식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에픽게임즈 코리아는 지난 1월 23일 오픈베타 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2주가 조금 넘는 기간 동안 '겨울스포츠 한국 스킨'이 포함된 3번의 신규 업데이트를 진행했다. 추후 설날 맞이 색동치마연 글라이더(출시예정) 등 국내 게이머들을 위한 신규 콘텐츠를 제공할 예정이다.

에픽게임즈 코리아 박성철 대표는 "약속한 대로 한국 게이머들의 의견을 귀담아, 널리 한국을 알릴 수 있는 콘텐츠를 제공함과 동시에 4월에 있을 PC방 정식서비스에도 만전을 기할테니 많은 기대 바란다"고 전했다.



백민재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beck@gametoc.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