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 화재 사망자 47명으로 늘어 /사진=연합뉴스

경남 밀양 세종병원 화재 후 입원 치료를 받던 80대가 숨졌다. 이로서 밀양 세종병원 화재 참사 사망자는 모두 47명으로 늘었다.

7일 밀양시재난안전대책본부는 부산베스티안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하모(89)씨가 이날 오전 10시 26분경 사망했다고 밝혔다.

하씨는 화재 당시 세종병원 5층에 입원 중이었다.

시와 경찰은 검안을 거쳐 정확한 사망 원인을 확인할 방침이다.

화재 당일인 지난달 26일 사망자는 37명이었지만 병원 치료를 받던 부상자 10명이 사망했다. 사망자는 47명, 부상자는 145명으로 집계됐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