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홍진영이 연애·결혼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홍진영은 7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 홍대 무브홀에서 열린 컴백 쇼케이스에서 "소개팅이 많이 들어오긴 하는데, 소개팅을 한 번도 해본 적이 없다"며 "그런 자리가 부끄럽다. '뭐 좋아하세요?
' 이런 질문이 너무 낯부끄럽다"고 밝혔다.

이어 "결혼도 많이 물어봐 주시는데, 인연이 오면 하게 되지 않을까 싶다"고 답했다.

'잘가라'는 레트로 장르로 회상, 회고, 추억이라는 복고주의를 지향하고 그동안 홍진영의 앨범에서 찾아볼 수 없었던 느낌의 곡이다. 현대 문명에서 느껴지는 속도감의 불안 대신 친숙함과 편안함을 느낄 수 있는 신나는 멜로디와 중독성 강한 후렴구가 인상적인 노래다.

특히 가요계 대표 히트곡 제조기 조영수 작곡가와 김이나 작사가가 의기투합해 만든 곡이다. 김이나 작사가의 첫 트로트 도전이기도 하다. 이날 오후 6시에 발매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