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7일)은 아침은 강추위가 맹위를 떨치다가 낮부터 차츰 풀리겠다. 전국이 대체로 맑으나, 전남 서해안과 제주도에는 구름이 많고 눈이 오는 곳이 있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 한파경보가 발효된 가운데 아침기온은 중부지방과 일부 남부내륙에는 영하 15℃ 이하로, 그 밖의 지역은 영하 10℃ 이하로 떨어지는 등 매우 춥겠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아침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14도, 대전 -11도, 대구 -10도, 전주 -11도, 광주 -9도, 부산 -7도, 춘천 -19도, 강릉 -13도, 제주 0도, 울릉·독도 -6도다.
낮 예상 최고 기온은 서울 -8도, 대전 -4도, 대구 -3도, 전주 -4도, 광주 -3도, 부산 -1도, 춘천 -6도, 강릉 -5도, 제주 1도, 울릉·독도 -5도 등이다.

기상청은 "전라 서해안과 제주도, 울릉도에 눈이 오랫동안 지속되면서 많은 눈이 쌓여 있다"며 "제주도는 오늘 아침, 울릉도는 오후까지 눈이 이어지겠으니 시설물 피해가 없도록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전국의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으로 예상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