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상경(왼쪽부터), 김희애, 이창희 감독, 김강우가 6일 오전 서울 신사동 CGV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사라진 밤'(감독 이창희, 제작 싸이더스)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김상경, 김강우, 김희애 등이 출연하는 '사라진 밤'은 국과수 사체보관실에서 시체가 사라진 후 시체를 쫓는 형사, 사건의 용의자로 지목된 남편, 그리고 사라진 아내 사이에서 벌어지는 단 하룻밤의 이야기로 오는 3월 개봉 예정이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안녕하세요 한경닷컴 최혁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