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성희롱 의혹을 보도한 언론매체를 상대로 민사소송을 제기할 것이라고 3일 밝혔다.

홍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명예훼손 민사소송을 제기하고 소송이 끝날 때까지 당사출입금지, 취재거부, 시청거부 운동을 계속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최근 한 매체가 홍 대표로부터 성희롱을 당했다는 류여해 전 최고위원 주장을 보도하자 "가짜 뉴스와의 전쟁을 선포한다"며 당사 출입금지와 취재, 시청 거부라는 이례적 조치를 취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