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프로골프(KPGA)코리안투어 신인왕에 주는 상 공식 명칭이 올해부터 '까스텔바작 명출상'으로 바뀐다.

코리안투어는 골프웨어 브랜드 까스텔바작(회장 최병오)과 신인상 명칭 사용권을 주는 후원 계약을 했다고 2일 밝혔다.

계약에 따라 올해와 내년 코리안투어 최우수 신인에 주는 상 이름은 '까스텔바작 명출상'으로 불린다.

'명출상'은 한국프로골프협회 회원 번호 3번인 고 박명출(1929∼2009)의 이름에 땄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