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턴' 신성록 봉태규

SBS 수목극 ‘리턴’(최경미 극본, 주동민 연출, 스토리웍스 제작)에서 신성록이 엽총으로 김형묵을 살인하는 내용이 전개되며 최고시청률 18.9%를 기록 수목극 최강자가 됐다.

드라마스페셜 ‘리턴(return)’ 2월 1일 11, 12회 방송분은 햇살요양원에 갔던 독고영(이진욱 분)이 때마침 찾아온 자혜(고현정 분)과 공조를 펼쳐 병실에 있던 준희(윤종훈 분)를 찾으면서 시작되었다.

하지만 준희를 태운 앰뷸런스가 검은 모자를 쓴 사나이에게 납치되자 독고영은 차에 매달리면서도 놓치지 않으려 했다. 이때 자혜는 기지를 발휘해 가까스로 차를 세우고는 준희를 되찾았고, 급기야 대명병원에 입원시킬 수 있었던 것이다. 이 와중에 와인바를 찾아간 나라(정은채 분)은 인호(박기웅 분)와 미정(한은정 분)을 다정했던 한때를 상상하며 심란해하기도 했다.

그런가 하면 태석(신성록 분)과 학범(봉태규 분)은 외제차 딜러(김형묵 분)로 부터 네비게이션과 블랙박스에 담긴 내용을 폭로하겠다는 말과 함께 20억원을 요구받자 분노하고 말았다. 이에 학범은 그에게 전기충격기 테러와 폭행을 가했고, 마지막에 이르러 태석은 엽총으로 그를 쏴서 살인한 것이다.

이처럼 드라마는 예측불허의 흥미진진한 스토리가 전개되면서 닐슨코리아 수도권기준으로 각각 시청률 15.8%(전국 14.2%)와 17.7%(전국 16.0%)로 자체최고를 기록, 9.1%에 그친 KBS2 ‘흑기사’와 각각 2.3%와 2.6%를 기록한 MBC ‘하얀거탑 리마스터’를 제치고 수목극 최강자임을 재입증했다. 최고시청률은 18.9%까지 치솟았다.
더불어 구매성향이 뛰어난 20세부터 49세까지의 시청자층을 타깃으로 하는 2049시청률에서도 ‘리턴’은 전회보다 오르며 각각 6.5%와 7.6%로 역시 자체최고를 기록했다. 덕분에 3.5%의 ‘흑기사’, 그리고 각각 1.2%와 1.1%에 그친 ‘하얀거탑 리마스터’를 따돌리고는 1위 자리를 더욱 굳건히 한 것이다.

특히, 12회의 7.6%는 이날 지상파 뿐만 아니라 케이블과 종편에서 방송된 드라마와 교양, 예능, 보도프로그램 중에서도 가장 높은 시청률로 기록되면서 방송가와 광고계의 이목도 더욱 집중시킬 수 있었다.

한 관계자는 “‘리턴’의 자혜와 독고영의 공조수사에다 준희를 빼돌리려는 태석과 학범이 차딜러를 살해한 이야기가 흥미진진하게 펼쳐졌고, 덕분에 자체최고시청률과 최고 시청자수도 기록할 수 있었다”라며 “이제 악벤저스의 악행이 하나 더 늘었는데, 과연 자혜와 독고영이 이들을 법의 심판대에 올려놓을 수 있을지도 지켜봐달라”라고 소개했다.

SBS 수목드라마스페셜 ‘리턴’은 도로위에 의문의 시신이 발견됨에 따라 4명의 상류층이 살인용의자로 떠오르고, 이에 따라 TV 리턴쇼 진행자 최자혜 변호사가 촉법소년 출신 독고영 형사와 함께 살인 사건의 진실을 파헤쳐 나가는 범죄스릴러드라마이다. 최경미 작가와 주동민 감독이 의기투합했으며, 매주 수,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