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대오빠' 김충재가 다이나믹듀오 뮤직비디오 주인공으로 발탁됐다.

1일 0시 다이나믹듀오 소속사 아메바컬쳐는 공식 SNS를 통해 오는 7일 발표 예정인 다이나믹듀오(개코, 최자)의 새 디지털 싱글 ‘봉제선’ 뮤직비디오 주인공 인터뷰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뮤직비디오를 촬영하기 전 감독의 설명을 듣고 있는 ‘미대오빠’ 김충재의 모습이 담겨 있어 누리꾼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해 여심을 사로잡는 훈훈한 비주얼로 화제가 된 김충재는 이번 뮤직비디오에 남주인공으로 캐스팅돼 첫 뮤비 연기에 도전한다.
‘봉제선’은 다이나믹듀오가 지난 2015년 11월 발매한 정규 8집 ‘GRAND CARNIVAL’ 이후 약 2년 3개월 만에 팀의 이름을 단독으로 내걸고 발표하는 신보이다.

지난 30일 공식 SNS를 통해 컴백 티저 이미지를 기습 공개하며, 오랜만에 신보 소식을 전한 다이나믹듀오는 새 싱글의 의미심장한 타이틀명과 예상 밖의 뮤직비디오 주인공까지 연달아 오픈하며 과연 어떤 곡으로 돌아왔을 지 팬들의 기대감을 계속 고조시키고 있다.

한편, 다이나믹듀오의 새 싱글 ‘봉제선’ 음원과 뮤직비디오는 오는 7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