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게티이미지뱅크

미국 중앙은행(Fed)은 31일(현지시간) 통화정책회의인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에서 기준금리를 동결했다.

Fed는 이날까지 이틀간 FOMC 정례회의를 열고 만장일치로 기준금리를 1.25~1.50%로 동결했다.

Fed는 지난해 12월 회의에서 연방기금 금리를 1.25~1.50%로 0.25%포인트 인상한 바 있다.

미국 금융시장은 Fed가 지난달 금리를 올린 데다 물가상승 둔화 우려에 따라 금리가 동결될 것으로 예상했었다.
지난달 실업률이 4.1%로 사실상 완전 고용 상태이나, 물가상승률은 여전히 Fed의 목표치(2%)를 하회하고 있다.

그러나 Fed는 회의 후 발표한 성명에서 "올해는 물가상승률이 위로 올라갈 것(move up)"이라며, 중기적으로 2% 부근에서 안정화할 것으로 예상했다. 아울러 점진적인 금리 인상 기조도 유지했다.

한편 이날 정례회의는 재닛 옐런 Fed 의장이 주재하는 마지막 FOMC 회의였다. 후임인 제롬 파월 Fed 이사가 2월3일부로 의장에 취임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