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양

피트니스 전문가 겸 배우 레이양이 크로스핏 체육관에서 걸크러쉬 매력을 발산했다.

레이양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름준비는 지금부터! #다이어트 #운동 #크로스핏 오늘도 열운!"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 레이양은 몸매가 드러나는 트레이닝복을 입고 근육질의 건강미를 선보였다.

특히 탄력있는 애플힙과 꿀벅지가 눈길을 끌었다.

레이양은 MBC 수목 드라마 '역도요정 김복주'(극본 양희승 연출 오현종)에서 리듬체조부 코치 '성유희' 역을 맡아 강렬한 존재감과 개성 넘치는 연기를 선보여 호평을 받았다.

한편 레이양은 2016, 2017년 2년 연속 '시각장애인과 함께 뛰는 어울림 마라톤대회'의 홍보대사를 맡는 등 꾸준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