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팽이 호텔' 김민정

‘달팽이 호텔’ 김민정이 남다른 존재감을 발산했다.

Olive 채널 새 예능 ‘달팽이 호텔 (연출 황인영)’에서 손님이 원하는 것은 뭐든지 해결해주는 똑소리 나는 달팽이 호텔의 홍일점 김민정이 내숭 없는 첫 등장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30일 방송에서 김민정은 귀여운 첫 등장으로 시선을 사로 잡았다. 아역시절부터 변하지 않은 정변 미모에 애교 가득한 말투 그리고 행동으로 이경규와 성시경에게 ‘애기’로 불리며 귀여운 막내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김민정은 “그동안 연기 생활을 쭉 해온 만큼 나름대로 제한된 삶을 살아왔다.”라며 “또 다른 기회가 될 것 같아서 출연을 결심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김민정은 호텔에 무슨 서비스가 있으면 좋겠냐는 이경규의 질문에 “사우나가 있었으면 좋겠다.”라고 기승전 ‘사우나’를 외치며 아재미를 발산, 여배우답지 않은 털털함에 웃음을 자아냈다.

이처럼, 김민정은 첫 화부터 귀여운 외모와 반전인 아재 같은 털털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앞으로 ‘달팽이 호텔’에서 펼쳐질 그녀의 다채로운 활약에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달팽이 호텔’은 모든 것이 천천히 흘러가는 산골 속 호텔에서 대한민국 대표 셀러브리티들이 쉬어가는 컨셉의 '유기농 숙박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Olive와 tvN 공동 방송, 매주 화요일 10시 50분에 방송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