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백경 인스타그램

빅뱅 태양과 민효린의 청첩장이 공개됐다.

송백경은 25일 인스타그램에 “지하 연습실에서 처음 만난 초등학교 5학년 학생 영배라는 꼬마아이가 빅뱅의 멤버로 성장해서 모두에게 놀라움을 주더니 이젠 결혼으로 가정을 이룬다며 두 번째로 그 놀라움을 뛰어넘는 대견함과 감동을 선사한다”며 청첩장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사무실에 출근해보니 송백경, 오진환 이름으로 이렇게 예쁜 청첩장이 도착해있네. 한걸음에 달려가 진심을 다해 축하해주마 영배야!!”라며 두 사람의 결혼을 축복했다.

공개된 청첩장 속에는 빨간 꽃이 포인트를 주며 태양과 민효린의 본명인 영배와 은란이 신랑 신부칸에 적혀 있다. 특히 전도서 4장 9절의 “두 사람이 한 사람보다 나음은 그들이 수고함으로 좋은 상을 얻을 것임이라”라는 글귀도 눈길을 끝다.

한편, 태양과 민효린은 2015년 열애를 공식적으로 인정했으며 오는 2월 3일 백년가약을 맺는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