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30일)도 한파가 이어지겠지만 오후부터 기온이 소폭 오른다.

중부지방과 전북·경북 일부에는 한파 특보가 발효된 상태다.

오전 5시 현재 전국 주요 지역의 기온을 보면 서울 -11.3도, 인천 -8.8도, 수원 -12.5도, 춘천 -15.8도, 강릉 -8도, 청주 -9.9도, 대전 -11도, 전주 -9.2도, 광주 -7.3도, 제주 0.4도, 대구 -7.1도, 부산 -6.3도, 울산 -5.3도, 창원 -7.5도 등이다. 체감 온도는 이보다 더 낮겠다.
오늘 서울의 낮기온은 영상권을 회복할 전망이다. 낮 최고기온은 -1∼4도로 전날(-6.3∼3.3도)보다 높을 것으로 예보됐다.

전남 서해안은 31일 아침까지, 제주도는 오전까지 곳곳에서 눈발이 날리겠다. 경기 북부와 강원 영서에서도 이날 오후부터 밤사이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예상 적설량은 제주도 산지 1∼3㎝, 전남 서해안·제주도(산지 제외) 1㎝ 내외다.

오후부터는 미세먼지 농도가 높아지는 곳이 있어 주의해야 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