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미쓰에이 출신 수지가 '국민 첫사랑' 수식어에 대한 솔직한 생각을 전했다.

29일 오후 서울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수지의 두 번째 미니앨범 '페이시스 오브 러브(Faces of Love)'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수지는 "내 안에는 여러 모습이 있다. 예전에는 '첫사랑'이라는 수식어가 감사하기도 했지만 조금 부담스러울 때도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나는 이런 모습만 있는 것이 아닌데 다른 모습을 보이면 이상하게 생각하실까봐 조심스러웠다"면서 "리얼리티에서는 신경 쓰지 않고 꾸밈 없는 모습을 보였고, 섹시한 면도 있는 것 같다"고 미소를 지었다.

한편, 신곡 '홀리데이(Feat. DPR LIVE)'는 컴백을 앞둔 수지가 새롭게 선보이는 스타일의 노래로 편안하고 나른한 느낌의 '레이드 백 R&B(Laid back R&B)'곡이다.

여기에 탄탄한 실력으로 인정받고 있는 DPR LIVE의 피처링까지 더해졌다. 이날 오후 6시 공개된다.

김현진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