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군용기 1대가 29일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을 침범했다.

합동참모본부는 이날 "오전 9시30분경 중국 군용기 1대가 이어도 서남방에서 KADIZ로 진입하는 것을 포착했다"며 "우리 공군 전투기를 긴급 투입했다"고 밝혔다.

합참은 "중국 군용기는 9시55분경 KADIZ를 이탈, 일본방공식별구역(JADIZ)을 비행하다가 오후 2시5분경 이어도 서방 KADIZ 외곽에서 중국 방향으로 최종 이탈했다"고 설명했다.

해당 중국 군용기는 Y-8 계열 수송기 혹은 전자전기로 파악된 것으로 알려졌다.

합참은 "우리 군은 이어도 서남방에서 미상 항적을 최초 포착한 뒤 전투기를 긴급 투입했다"며 "중국 국적 군용기 기종을 식별한 뒤 KADIZ를 최종 이탈시까지 감시 비행을 실시하는 등 정상적인 전술 조치를 했다"고 설명했다.

중국 군용기의 KADIZ 진입은 약 40일 만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