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은 26일 오전 10시 55분께 밀양 세종병원 화재와 관련한 긴급 수석·보좌관 회의를 주재해 화재 상황을 보고받고 철저한 대응을 지시했다.

청와대는 이날 화재 직후부터 국가위기관리센터를 가동해 대응에 나섰다.

이날 오전 7시 30분께 발생한 경남 밀양 세종병원 화재로 지금까지 33명이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