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청 제공

26일 경남 밀양 세종병원에서 발생한 화재로 인해 33명이 사망했다.

수색이 진행되는 많은 희생자는 계속 늘어날 것으로 소방당국은 보고 있다.

밀양소방서와 경찰은 이날 오전 10시 45분 현재 확인된 사망자는 33명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현장에는 화재 진화 후 추가 수색이 진행되고 있다. 중상자도 많아 추가 사망자는 더 늘어날 것으로 우려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