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일 오전 7시 30분께 경남 밀양시 가곡동의 한 병원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화재 진압과 함께 인명 구조 작업을 벌이고 있다. 현재 연기로 인해 현장 진입이 힘든 것으로 전해졌다.

당국은 환자 등 11명을 병원으로 이송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병원엔 환자 수십명이 입원 중인 것으로 경찰은 파악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