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장근석과 한예리가 안방극장에 찾아온다.

두 사람의 소속사 측에 따르면 장근석과 한예리는 최근 SBS 새 수목드라마 '스위치-세상을 바꿔라'(이하 '스위치') 출연을 확정지었다. 극 중 두 사람은 사기꾼과 검사로 호흡을 맞춘다.

'스위치'는 '공작왕'으로 알려졌던 작품으로 법과 불법의 경계에서 정의를 향해 풍자 메시지를 던지는 드라마다. ‘수상한 가정부’ 백운철 작가와 ‘비정규직 아이돌’ 남태진 PD가 의기투합했다.

장근석은 극중 사법고시 패스도 문제 없을 만큼 명석한 두뇌를 갖고 있지만 검사가 되지 못한 사기꾼 역을 맡는다. 한예리는 여주인공이자 이를 잡는 열혈 검사 역으로 열연한다.

‘스위치’는 현재 방송 중인 ‘리턴’ 후속으로 3월 중 방송 예정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