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인 이경규, 배우 김민정이 23일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올리브 '달팽이 호텔' 제작발표회에서 성시경의 요리 실력을 극찬했다.

오는 30일 첫 방송되는 '달팽이 호텔'은 천천히 흘러가는 산골 속 호텔에서 연예인들이 쉬어가는 콘셉트로 꾸며진다. 예능 대부 이경규가 총지배인을 맡아 직원 성시경과 김시경과 함께 호텔을 운영한다.

다수의 요리 프로그램을 진행했던 성시경은 요리 뿐만 아니라 투숙객들에게 백퍼센트 맞춤 서비스로 다가갈 예정이다.

이날 김민정은 "성시경의 요리가 정말 맛있다. 증명을 해드리고 싶다"면서 "맛과 퀄리티가 있다"며 칭찬했다.

이경규 역시 "깜짝 놀랐다"며 "체계화 된 요리 과정을 통해서 만든 고품격 요리다"라고 말했다.

김현진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