힙합 그룹 다이나믹 듀오 멤버 개코의 아내이자 SNS 뷰티 모델 김수미가 '겟잇뷰티 2018'에 합류한 소감을 전했다.

23일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에서 온스타일 '겟잇뷰티 2018'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겟잇뷰티'는 여성들의 뷰티 관심사를 녹인 프로그램이다. 이번 시즌에는 '상식의 뷰티, 뷰티의 상식'이라는 슬로건 아래 새롭게 꾸려진다. 특히 모델 장윤주를 필두로 걸그룹 위키미키의 김도연, 모델 문가비, SNS 뷰티 모델 김수미 등 개성 넘치는 MC 군단이 꾸려졌다.

이날 김수미는 "카메라 앞이 익숙치 않고, 말주변도 없어서 프로그램에 민폐를 끼칠까 출연을 망설였다"고 전했다.
이어 "'겟잇뷰티'였기 때문에 출연을 결심했다"면서 "제가 알고 있는 뷰티 꿀팁들을 방송을 통해서 알려드리겠다"며 기대감을 높였다.

김수미는 '이너뷰티'에 대한 생각을 전하면서 남편 개코를 언급했다. 그는 "'이너뷰티'는 마음의 평온과 행복"이라고 말했다.

그는 "결혼 8년 차인데, 남편이 최대한 내가 스트레스 받지 않게 도와주는 것 같다. 하고 싶은게 있으면 하라고 한다. 크게 스트레스 주지 않는 것이 서로를 위한 '이너뷰티'가 아닌가 싶다"면서 "내가 방송에 출연한다고 해서 특별한 응원을 해준 것은 아니지만 평소에 '예쁘다', '잘하고 있다'라는 말을 잘 해주는 편"이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한편, '겟잇뷰티 2018'은 오는 26일(금) 저녁 7시 50분에 방송된다.

김현진 한경닷컴 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