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우드 배우 마사 히가레다가 22일 오전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넷플릭스 영화 '얼터드 카본' 내한 기자회견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조엘 킨나만, 마사 히가레다, 디첸 라크맨 등이 출연하는 '얼터드 카본'은 300년 후 신기술로 변한 미래를 배경으로 언보이 족의 마지막 생존자 타케시 코바치가 억만장자 반크로프트의 자살 사건을 수사하면서 겪게 되는 이야기를 다룬 영화로 오는 2월 2일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에 공개될 예정이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한경닷컴 사진기자 변성현 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