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사진)은 22일 청와대에서 규제혁신대토론회를 주재하고 관련 소관부처와 신산업 분야 규제개혁 방안을 논의한다.

토론회에서는 먼저 신산업·신기술 분야의 규제혁신 추진 방안이 보고되고, 초연결지능화 혁신, 핀테크 활성화를 통한 금융혁신, 에너지 신산업 혁신 등 관련 소관 부처의 보고가 이어진다.

아울러 드론산업, 스마트시티 조성 등 정부가 기존에 밝힌 핵심 선도사업 분야의 규제혁신 방안과 적극적인 행정 지원을 위한 감사제도 개선 방안 등과 관련한 토론도 이뤄질 전망이다.
이날 토론회에는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와 박홍근 원내수석부대표,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김상곤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등이 참석한다.

정해구 정책기획위원회 위원장과 이용섭 일자리위원회 부의장 등 대통령 직속기구와 함께 구태언 4차산업위원회 위원, 이수일 한국개발연구원(KDI) 규제연구센터 소장 등 민간 분야 인사들도 자리한다.

청와대에서는 장하성 정책실장과 한병도 정무수석, 반장식 일자리수석, 홍장표 경제수석, 김수현 사회수석 등이 참석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