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정준영이 배틀그라운드 프로게이머로 깜짝 데뷔한다.

18일 정준영의 소속사 C9엔터테인먼트는 "정준영이 지난 17일 배틀그라운드 프로게임단 '팀콩두'와 입단식을 갖고 정식 프로게이머로 팀에 합류했다"고 밝혔다. 입단식을 가진 후 배틀그라운드 게임단의 멤버로 활약하게 된다.

이 가운데 연예계 게임왕들도 주목받고 있다.

슈퍼쥬니어 규현은 게임 실력이 출중한 것으로 유명하다. 그는 tvN ‘신서유기’에서 게임 퀴즈 뿐 아니라 커피를 마시고 “PC방에서 게임하며 마신 커피맛 같다”며 게임 덕후임을 밝혔다.

또 배우 이태임도 최근 한 방송을 통해 게임에 푹 빠진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그는 자신이 '게임 만렙(게임 속 최고레벨)'이라며 “어렸을 때부터 게임을 좋아했다. 새로운 사람들을 만나 함께 겨룬다는 것이 재미있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