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둥이 아빠' 그룹 VOS 멤버 박지헌이 한 달 생활비 내역을 공개했다.

지난 17일 방송된 채널A '아빠본색'에서는 여섯째 출산을 앞둔 박지헌-서명선 부부가 2018년 예산 계획을 세우는 모습이 방송됐다.

이날 두 사람은 교육비 200만 원, 식비 400만 원, 관리비 55만 원 등 여덟 가족의 한달 예산을 계획했다.
박지헌은 "한달 생활비만 955만 원"이라며 "부모님 용돈을 줄이자"고 제안했다. 또 아내가 자신을 위해 쓰는 돈이 없다는 사실을 알고 안타까워했다.

이에 서명선은 "우리는 아이들한테 쓰는 거로 마음을 다 채우는거야. 잘 가르치고, 잘 먹이고 있다는 것만으로 충분해"라고 말했다.

또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서명선은 "남편 박지헌은 날짜만 맞으면 무조건 행사를 잡는다. 행사 내용은 묻지 않고 시간이 되면 '오케이' 하는 것 같다"며 "생활력이 강한 남편"이라며 고마운 마음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