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화 유은성

김정화 유은성

배우 김정화와 그의 남편인 CCM 가수 유은성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유은성은 16일 열린 SBS '싱글와이프2'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이날 유은성은 "시즌1에서 아내가 게스트로 나가기 직전에 둘째를 낳고 산후우울증이 한 번 왔었다. 혼자 여행을 가겠다고 했는데 내가 못가게 했다"며 "같이 나중에 여행을 데려간 적이 있는데 아이가 아파서 3일 동안 아이만 보고 돌아온 적이 있다. 이후 '싱글와이프'를 통해 여행을 다녀오게 돼서 너무 감사하다"고 밝혔다.
두 사람을 향한 대중의 관심이 뜨거운 가운데 과거 김정화가 밝힌 결혼 비하인드가 다시금 눈길을 끌고 있다.

과거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서 김정화는 남편에 대해 "만난 지 한 달 만에 결혼을 하자고 하더라"며 "에이 왜 그래요~라고 처음에는 부인했지만 어느덧 주입식 교육처럼 결혼을 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에 유은성은 "아내와 결혼할 때 댓글을 모두 봤었다"며 "악플이 많이 달려 있어 괴로웠다"고 말했고, 김정화는 "남편이 결혼을 잘했다는 소리를 많이 듣지만 오히려 내가 잘했다. 남편이 진정한 외조왕이다"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