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방탄소년단이 지난해 일본에서 해외 아티스트 중 유일하게 '더블 플래티넘'을 달성하는 기염을 토했다.

일본 레코드협회가 지난 15일 발표한 골드 디스크 인정 작품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의 여덟 번째 싱글 'MIC Drop/DNA/Crystal Snow'는 50만장 이상의 판매량을 기록해 '더블 플래티넘'을 기록했다. 2017년 일본에서 싱글 앨범을 발매한 해외 아티스트 중 방탄소년단이 유일하다.

일본 레코드협회는 매달 앨범 누적 판매량으로 '골드 디스크'를 선정하며, 판매량에 따라 골드(10만장 이상), 플래티넘(25만장 이상), 더블 플래티넘(50만장 이상), 트리플 플래티넘(75만장 이상), 밀리언(100만장 이상) 등으로 나눈다.
방탄소년단의 'MIC Drop/DNA/Crystal Snow'는 지난해 12월 일본 발매 직후 6일 연속 오리콘 데일리 차트 1위와 주간 차트 1위를 차지하며 막강한 인기를 증명했다.

특히 지난해 말 발표한 오리콘 싱글 연간 차트 2017에서는 13위를 차지해 한국 가수 최고 순위를 기록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지난 13~14일 서울 구로구 고척동 고척스카이돔에서 4만 명의 글로벌 팬들과 함께하는 공식 팬클럽 4기 팬미팅 'BTS 4TH MUSTER [Happy Ever After]'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