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현아가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푸마(PUMA)의 우먼스 캠페인 앰배서더로 선정됐다.

현아는 대한민국 최고의 섹시 아이돌이자, 자신만의 뚜렷한 색으로 음악 한길만 걷는 뮤지션으로 사랑 받고 있다.

푸마 관계자는 "현아는 다양한 매력을 자유롭게 드러낼 줄 아는 스타로서, 어떠한 기준에도 얽매이지 않는 카리스마와 당당함이 있다"고 말했다.

푸마는 20대 현아가 보여줄 수 있는 편안하고 풋풋한 캐주얼한 룩에서부터 '패왕색'이라는 애칭다운 섹시하고 당당한 모습까지 상반된 두 컨셉의 화보와 영상을 선보일 예정이다.

현아와 푸마가 함께한 화보와 티저 영상은 푸마 코리아 공식 블로그 및 공식 인스타그램(@puma_kr) 등 온라인 채널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