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배우 린아와 배우 장승조가 부모가 된다.

15일 SM엔터테인먼트는 "린아가 임신했다. 현재 초기라 조심스럽고 많이 축하해주셔서 감사드린다"고 했다.

린아와 장승조는 뮤지컬 '늑대의 유혹'으로 만나 인연을 키웠고, 2014년 11월 결혼해 3년만에 임신 소식을 전했다.

한편, 2005년 뮤지컬 '청혼'으로 데뷔한 장승조는 현재 MBC '돈꽃'에 출연하며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또 지난해 열린 MBC 연기대상 주말극 부문에서 남자 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그룹 천상지희 멤버로 활약했던 린아는 뮤지컬 배우로 전향 후 뮤지컬 '시라노' '몬테크리스토' '노트르담 드 파리'에 출연하며 이름을 알렸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