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복면가왕’ 방송 캡쳐

/사진=MBC ‘복면가왕’ 방송 캡쳐

MBC 예능프로그램 ‘일밤-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 그네걸의 정체는 소리꾼 김나니였다.

14일 방송된 ‘복면가왕’에서는 그네걸과 운수대통이 2라운드의 두 번째 대결을 펼쳤다.

두 번째 대결은 그네걸과 운수대통이었다. 그네걸은 윤미래의 ‘굿바이 새드니스 헬로우 해피니스’를 선곡해 중저음의 매력적인 보이스로 무대의 몰입도를 높였다.

운수대통은 윤종신의 ‘좋니’를 선택해 애절한 무대를 꾸몄다. 풍부한 감성과 성량으로 심사단과 관객의 호응을 이끌어냈다.

우승은 67대 32로 운수대통이 승리했다. 이후 밝혀진 그네걸의 정체는 국악계 아이돌 김나니였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