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SBS ‘백년손님’ 방송화면

/사진=SBS ‘백년손님’ 방송화면

이종격투기 선수 김동현이 “몸 관리를 위해 건강식을 챙겨 먹는다”고 말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SBS ‘자기야-백년손님(이하 백년손님)’에서는 김동현과 산악인 엄홍길의 지리산 정복기가 그려졌다.

이날 김동현, 엄홍길은 각자 싸온 음식으로 저녁 식사 준비에 나섰다. 김동현은 닭가슴살과 샐러드 채소를 꺼내 눈길을 끌었다.

김동현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몸 관리를 위해 인스턴트를 먹지 않는다. 건강식을 먹으려고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라면 같은 것은 시합이 끝나면 스스로에 대한 보상으로 먹는다”고 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